오월의 향기인줄만 알았는데 넌 시월…

오월의 향기인줄만 알았는데
넌 시월의 그리움이었어
슬픈 이야기로 남아 돌아갈 수 없게 되었네
-100년 동안의 진심

언니네이발관100년동안의진심music

Bookmark the permalink.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