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무 일도 없었길 난 바랬나? …

:
아무 일도 없었길 난 바랬나?

너의 기억 아직도 나 애써 지워도 이렇게
아무 일도 없었길 난 바랬지
-작은 마음 언니네 이발관

Bookmark the permalink.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