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수많은 인연이 …

.

 수많은 인연이 스쳐지나가길 바랬다.
나에겐 그리 심심하게 적어내릴 여운깊은 인연은 생기지 않았다.

Bookmark the permalink.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