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든 음악에는 각자 삶에 자연스럽게…

🎧
모든 음악에는 각자 삶에 자연스럽게 스며드는 고유의 시기가 있는 것처럼 느껴진다. 내 삶과 그 음악의 주파수가 일치해서 노력하지 않아도 내가 음악 안으로 음악이 내 안으로 포개지는 그런 시기..! 요즘엔 이 앨범인가봐
언니네이발관은 내가 제일 좋아하는 뮤지션 정바비의 시작점이기도 하고 평소 그들의 음악을 그럭저럭 좋아한다고 생각했다. 그런데 요즘엔 왜 이렇게 좋은 줄 몰랐지? 싶을 만큼 이 앨범이 좋다.
언니네이발관

Bookmark the permalink.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