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 가장 보통의 존재로 살아…

.
.
.

가장 보통의 존재로 살아간다는 것이
아무래도 나에겐 조금
과분한 일 일지도 모른다는 생각에
가만가만 눈을 감고서 조금
오랫동안 뜨지 않았다.
애처롭게 떠나보낸 너에게선 조금
오랫동안 연락이 오지 않았다.

一番普通の存在として生きることが
どうやら僕には少し
勿体無い事かもしれないという考えで
そっとそっと目を潰してや少し
長く覚めなかった。
切なく見送った君からには少し
長く連絡が来なかった。

Bookmark the permalink.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